HOME

Main navigation
모델
911
Panamera

국내 포르쉐 보도자료

최근 포르쉐 관련 보도자료를 아래에서 찾아 보실 수 있습니다.

스피드 레이스에서의 멀티 태스킹 포르쉐, FIA 세계 내구 레이스 챔피언십 출전FIA 세계 내구레이스 챔피언십 (WEC), LMP1

스투트가르트. 포르쉐가 FIA 세계 내구 레이스 챔피언십(WEC) 경기에 참가한다. 포르쉐는 빠른 손발과 더불어 용기, 경험, 그리고 직관력을 겸비한 드라이버들로 구성된 팀으로 포르쉐 919 하이브리드를 출전시킨다. 포르쉐 워크스 드라이버 중 일부는 ‘힐앤드토(heel-and-toe)’ 기술 구사 시 왼발로 브레이크를 밟으나, 대부분의 드라이버들은 오른발로 가속페달과 브레이크를 옮겨가며 주행하는 것을 선호한다. 동시에 드라이버의 손은 컴퓨터를 조작하며 보다 정교하고 복잡한 기술을 구사한다.

방향 조절은 스티어링 휠의 가장 기본적인 기능이며, 드라이버는 스티어링 휠 전면에 위치한 24개의 버튼과 스위치, 그리고 후면의 여섯 가지 패들로 구성된 정교한 레이싱카를 조종한다. 올 시즌에는 안정적인 주행을 위해 드라이버들과 논의 끝에 스티어링 휠에 장착된 버튼과 스위치들을 정교하게 재배치 했으며 이를 통해 르망(Le Mans) 최고 속도인 340 km/h까지 안정감 있게 페이스를 유지한다. 일부 조종 버튼의 경우 스티어링 휠 위 공간의 한계로 인해 대시보드에 장착되었다.

스티어링 휠은 원이 아닌 직사각형 모양이다. 드라이버 교체에 따라 필요한 공간을 최대한 효율적으로 활용 가능하게 하기 위함이다. 이를 통해 마크 웨버(Mark Webber), 브랜든 하틀리(Brendon Hartley)와 같은 장신의 드라이버들도 빠르게 적응할 수 있도록 했다. 스티어링 휠 한 가운데 장착된 화면에는 속도, 기어 타입, 현재 사용하고 있는 모터 상태, 그리고 리튬 이온 배터리의 사용량 등과 같은 기본 정보가 표시되며, 프런트 액슬을 운행하기 위해 이용 가능한 에너지 잔량과 같은 세부 사항도 표시된다. 프런트 액슬의 전기 모터가 2리터 4기통 터보차저 엔진을 보충해주며, 리어 휠의 구동을 가능하게 한다. 왼쪽 위에 위치한 컨트롤 버튼(DISP 버튼)은 디스플레이 화면에 나타나는 정보를 선택하기 위한 용도로 쓰인다.

가장 많이 사용되는 버튼은 스티어링 휠 양쪽 위쪽에 위치해있어 엄지 손가락으로 간단하게 작동할 수 있다. 오른쪽 위에 위치한 파란색 버튼은 전조등 스위치로 거의 항상 사용 중인 상태다. 빠른 프로토타입 레이싱카가 WEC 필드에 함께 달리고 있는 낮은 속도의 차량들에게 경고 신호를 보내주는 용도로 쓰인다. 한번 누르면 전조등이 세 번 깜빡 거리며 플래쉬를 비춘다. 강한 햇빛 아래에서는 헤드라이트 시그널이 명확하게 전달되지 않기 때문에 드라이버는 지속적으로 엄지손가락을 버튼 위에 올려놓는다.

왼쪽 상단에 위치한 빨간색 버튼도 자주 사용되는데, 이는 배터리로부터 순간적인 에너지를 끌어내 “부스트” 상태로 운전할 수 있게 한다. 배터리의 전력 배분을 효율적으로 나눠 부스트 버튼을 활용하는 것이 중요하며, 경주 시 한 랩(lap) 당 에너지 사용량은 명시되어있다. 르망에서는 ‘야드스틱(yardstick)’이 한 랩이며, 여기에서 8메가줄의 에너지 양을 한번에 사용할 수 있다. 르망보다 거리가 짧은 서킷에서는 이용할 수 있는 에너지 양도 적어진다. 예를 들어 한 랩을 돌 때 중간에 한번 부스터를 이용해 달린다면 나머지 랩을 끝낼 때까지 다시 이용하지 못하게끔 규칙이 정해져 있다.

회전 스위치는 디스플레이 하단 왼쪽과 오른쪽으로 위치해 있으며(TC/CON, TC R), 이는 트랙션 컨트롤을 미리 세팅하기 위함이다. 더욱 세세하게 엔진 세팅과 하이브리드 세팅을 조절하기 위해 드라이버들은 두 레벨의 버튼을 사용하며, 이는 밝은 노란색으로 TF-와 TF+, 또는 파란색으로 MI-와 MI+로 표시되어 있다. 이 버튼들 아래로 플러스 마이너스(+/-) 버튼이 핑크색으로 표시되어 있어 프런트 액슬과 리어 액슬 사이의 브레이크 밸런스도 적절하게 조절할 수 있다.

초록색 버튼들 중 가장 왼쪽 버튼은 무전 기능을 작동시킬 수 있고 (RAD), 오른쪽에 위치한 버튼은 OK 버튼으로 피트 무전장치를 통해 동료 드라이버 및 정비공과 무전 소통이 가능하다. 다만, 커뮤니케이션 시 멀티 원격조정은 금지되어 있으며, 객관적인 데이터를 통해 받은 명령과 정보만을 드라이버에게 전달하고, 정비공은 직접적으로 피트와 소통하는데 간섭할 수 없다.

그 다음 아래쪽에 위치한 오렌지색 버튼들은 ‘드링크 바틀(drink bottle)’ 기능을 작동시키며 (왼쪽, DRINK) 오른쪽에 위치한 버튼은 ‘관성주행’ 모드 (SAIL)로 주행모드를 바꿔, 액슬 기능을 마비시키고 엔진에서 추가되는 연소 기능을 막아 기름을 아껴 사용할 수 있는 기능으로 작동된다.

금색의 버튼은 PIT의 왼쪽 부분에는 피트레인의 속도인 60km/h을 유지하기 위한 버튼이다. 오른쪽에 FCY라고 써있는 버튼도 있는데 이는 중립인 상태의 자동차의 속도를 조절하기 위해 사용하며, “풀 코스 옐로우(Full Course Yellow)” 상태일 때 전 차량이 80km/h로 유지하며 운영한다.

‘MULTI’ 라고 되어 있는 스티어링 휠 중심의 회전 스위치는 스티어링 휠의 가장 바깥 쪽 위에 두 가지 컨트롤러와 함께 위치해 있다. 만약에 레이스 엔지니어가 “Alpha 21”로 설정해 주행하며, 드라이버가 “A”라는 회전 스위치를 선택한다면, 그는 왼쪽에 붉은 컨트롤러의 2번을 선택해 짙은 초록 색의 한 자리 숫자인 1번을 선택한 후에 OK 버튼을 최종적으로 선택할 것이다. 엔진 매니지먼트나 연료 관리 프로그램 또한 이러한 콤비 프로그램으로 운영되고 있다. 초록색 회전 스위치인 RECUP은 에너지 회복 관리 상태의 운전 모드로 이용하면 된다.

하단부 가운데에는 엔진이 연소 되는 ‘on/off’ 스위치가 위치해 있다 (Start/Kill). 스티어링 휠 하단 부분에 위치한 나머지 두 가지 컨트롤러들이 부스팅을 할 때 필요한 에너지 양을 조절하고(B – 왼쪽에 위치한 금색 버튼) 그리고 연소화 되는 엔진을 전략적으로 선택할 수 있는 버튼이 있다(S – 오른쪽 파란색 버튼).

스위치는 드라이버 헬멧에 장착된 블랙 램프에 반응할 수 있도록 야광 처리해 야간 주행에도 가시성이 탁월하다. 스티어링 휠은 카본 소재를 사용했으며, 그립 부분은 미끄럼 방지용 고무를 장착했다. 스티어링 시스템의 엄청난 파워로 인해 그립 핸들이 비교적 좁음에도 불구하고 드라이버들은 어려움 없이 레이싱카를 주행할 수 있다. 오프닝 부분에 손을 집어넣어 스티어링 휠 후면의 여섯 개의 패들을 조종하게 된다. 이 중 중간에 위치한 패들은 기어를 바꿀 때 이용하는 기능이며 오른쪽 패들은 상단기어, 왼쪽 패들을 당기면 하단기어다. 가장 아래쪽에 위치한 패들은 클러치를 운영할 때 사용되며, 가장 위쪽에 위치한 패들은 부스트 기능을 이용할 수 있게 되어 있다; 드라이버 스스로 앞에 있는 부스트와 패들에 있는 부스트 기능을 자유롭게 선택하여 사용할 수 있다.

스티어링 휠의 사이즈를 최대화 한 상태에서도 모든 조작 기능들을 장착하기에는 무리가 있다. 따라서 이 외에 추가적인 변화나 기능을 위해서 대시보드를 사용한다. 대시보드 위에 디스플레이가 장착되어 있으며 야간에는 디스플레이 화면의의 조도가 낮아지며 앞 유리 와이퍼의 속도와 무전 기능의 볼륨을 조절할 수 있다. “N” 버튼은 기어박스를 ‘중립’ 상태로 변경하게끔 해준다.

포르쉐 코리아 PR
뉴스커뮤니케이션스 Porsche@newscom.co.kr
김지현 팀장
박지혜 과장
성수지 과장

포르쉐 코리아
최희윤 차장 heeyoon.choi@porsche.co.kr
권오상 사원 ohsang.kwon@porsche.co.kr

12.05.2016

이전 년도 국내 보도 자료 열람을 위해서는 아래 해당 년도를 클릭하여 주십시오.